당신의 사랑이 힘겨워질때

의료법인 대성의료재단 한림예요양병원이 함께합니다.

홈페이지를 새단장 하였습니다

  • 본원소개
  • 오시는길

건강칼럼

H > 건강정보 > 건강칼럼

제목

건선 환자, 심장 마비∙뇌졸중 위험 높아

대사증후군과 건선이 있는 사람은 심장마비와 뇌졸중에 걸릴 위험이 높다는 새로운 연구 결과가 나왔다. 미국 건강 정보 사이트 healthday는 이 연구 결과에 대해 자세히 설명했다.

건선이 심장 질환 위험을 증가시키는 것으로 알려져 있지만, 연구팀은 대사증후군을 주요 원인으로 꼽았다. 대사증후군은 비만, 당뇨병, 높은 콜레스테롤, 고혈압을 포함하는 질환으로, 미국 국립심장폐혈연구소(nhlbi)의 한 연구팀에 따르면 건선 환자에게 가장 흔하게 나타난다.

건선

연구팀은 이번 연구 결과를 통해 건선을 앓는 사람의 심장병을 예방하는 새로운 방법을 찾을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연구 저자 메타는 “건선 환자에게 매우 흔한 대사증후군은 심장 동맥을 막는 혈관 내에 쌓이는 퇴적물(이하 플라크)을 축적해 관상동맥 질환을 유발한다”고 설명했다.

건선은 혈관과 전신 염증을 악화시키고, 동맥경화를 증가시킬 뿐 아니라 가속한다.

연구팀은 대사증후군을 가진 80명을 포함한 260명의 건선 환자에 대한 데이터를 수집했다. 연구 결과, 건선과 대사증후군을 모두 가진 사람은 염증, 인슐린 저항성, 혈중 콜레스테롤이 현저하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대사증후군을 가진 사람은 동맥에 플라크가 더 많이 쌓여 심장 마비 위험이 높았다.

메타는 “허리둘레로 평가한 혈압과 비만이 관상동맥 플라크 형성과 가장 중요한 연관성이 있었다”고 말했다. 그는 “다만 관찰 연구인 관계로, 원인과 결과를 입증하지 못한다”고 지적하며 “하지만 대사증후군을 가진 건선 환자가 높은 수준의 플라크를 가지고 있다는 것은 강력한 증거”라고 설명했다.

한편 하이닥 건강 q&a에서 피부과 상담의사 전일선 원장은 "건선은 피부 면역의 이상으로 생기는 만성적인 습진의 일종"이라며 “확실한 원인을 알 수 없어 아직 치료법이 확실하지 않다”고 말했다. 그는 “강한 스테로이드의 사용은 되도록 삼가고, 스테로이드를 대체할 수 있는 다른 약물을 사용하는 것을 추천한다”며 “술, 스트레스, 건조함, 상처 등을 주의해야 하며 보습을 항상 잘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도움말 = 하이닥 상담의사 전일선 원장 (피부과 전문의)

출처: 건강이 궁금할 땐, 하이닥 (www.hidoc.co.kr)